close

‘아는형님’ 윤정수 “고정 욕심나지만 김영철 자리는 거부”

[OSEN=강서정 기자] 개그맨 윤정수가 고정 출연 욕심을 밝혔다.

21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개그맨 윤정수와 배우 하연수가 출연한다. 아담한 체구를 가진 두 사람은 ‘쪼꼬미’ 호흡을 선보이며 형님학교에 해맑게 등장했다. 윤정수는 최근 김숙과의 가상 결혼을 통해 대세커플로 인정받으며 다시 한 번 전성기를 맞이했다.

윤정수는 불타는 의지가 담긴 입학 각오를 밝히기도 했다. 형님학교 고정을 노려보겠다는 것. “가장 만만한 자리는 어디냐”는 질문에, 윤정수는 한 치의 망설임도 없이 “김영철의 자리는 거부한다. 그 자리에 앉으면 욕받이가 될 것 같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만만한 자리가 있는지 살펴보던 윤정수는 “그래도 가장 유력한 자리는 김영철의 자리인 것 같다”고 덧붙였고, 김영철은 “이곳도 만만치 않은 자리”라고 말하며 경계해 웃음을 자아냈다. /kangsj@osen.co.kr

[사진] JT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