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푸드트럭' 백종원, 부부 관계 상담까지 해주는 사랑꾼[종합]

[OSEN=이지영 기자] 백종원이 윤아네에 2차 솔루션을 제시하는 모습을 보였다.

20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에서는 백종원의 솔루션 이후 첫 장사에 나선 푸드트럭 사장님의 모습이 담겼다.

윤아네는 "간이 짜다"는 컴플레인이 많이 들어오자 장사를 자체적으로 중단했다. 며칠 뒤 윤아네는 백종원에게 2차 솔루션을 받기 위해 서울에 올라왔다.

제작진은 윤아네 부부가 싸웠다고 미리 귀뜀을 했다. 백종원은 싸웠냐고 직접적으로 물었고, 두 사람은 부인했다.


이날 두 사람은 기존에 했던 대로 간을 하고 닭을 무쇠판에 구웠다. 그 모습을 지켜보던 백종원은 "고기를 겹쳐놓고 같을 하면 맨 밑에 고기가 짜진다"며 판에 고기를 펼쳤놓고 간을 하는 법을 전수했다.

이어 무쇠판은 불조절이 관건이라며 초보 요리사들에게 코팅팬을 권했다. 그는 "당분간은 코팅팬에 굽는 게 낫겠다"고 했다. 또 그는 손님을 응대하는 법, 동선을 간단하게 정리하는 법을 전수했다.

그는 "싸움은 집에서 끝내야 한다. 장사하면서 싸우면 손님들 보기에도 안좋다. 그래서 나는 아내와 같이 장사 안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 bonbon@osen.co.kr

[사진] '푸드트럭'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콜드플레이의 크리스 마틴과 다코타 존슨의 핑크빛 열애설이 계속 되고...

  • [Oh!llywood]...

    영화 ‘해리포터’ 시리즈의 주역 배우 다니엘...

  • [Oh! 차이나]...

    중화권 톱스타 주걸륜이 하루 밤 사이에 세 차례의 교통 법규를 위반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