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토토투데이] 케이토토, 축구토토 스페셜 K리그 클래식 대상 발매

수원-전북, 강원-울산, 제주-광주전 대상 축구스페셜 41회차 발매

2경기 강원-울산전 주목…오는 10월 1일(일) 오후 2시 50분 발매 마감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대표 손준철)는 오는 10월 1일(일) 오후 3시부터 벌어지는 국내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3경기를 대상으로 축구토토 스페셜 41회차를 발매한다고 밝혔다.


축구토토 스페셜은 지정된 3경기의 최종 스코어를 알아맞히는 게임으로, 게임 방식은 1-2번 경기 결과만 예상하는 더블과 3경기 결과를 모두 맞히는 트리플로 나뉜다. 경기 별 최종 스코어는 0·1·2·3·4·5+(5골 이상)등 여섯 가지 중 하나를 골라 표기하면 된다.

이번 스페셜 41회차에서는 수원-전북(1경기), 강원-울산(2경기), 제주-광주(3경기)전이 대상경기로 선정됐다. 특히 이번 회차에서는 첫 상위 스플릿 진출을 확정 짓기 위해 승리가 필요한 강원과 순위를 끌어올려야 하는 3위 울산의 맞대결이 축구팬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스플릿라운드까지 2경기만을 남겨놓은 가운데 6위 강원과 7위 포항이 상위 스플릿의 남은 한자리를 두고 경쟁하고 있다. 두 팀 중 현재 더 유리한 팀은 강원이다. 강원은 승점 42점으로 포항에 4점을 앞서고 있기 때문에 남은 두 경기 중 한 경기만을 이긴다면 첫 상위 스플릿 진출을 확정 짓게 된다. 다만 최근 최하위 광주에 무승부를 거두는 등 4경기째 승리를 거두지 못하면서 분위기가 가라앉아있다는 점은 고려할 필요가 있다.

한편, 상대팀 3위 울산은 현재 선두 전북, 2위 제주와 치열한 선두 다툼을 진행 중이다. 이번 강원과 같은 중하위권팀과의 경기에서 승점 3점을 확보하지 못하면 자칫 경쟁에서 뒤쳐질 수 있다. 강원과의 상대전적에서 11승 1무 2패로 압도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다는 점을 미뤄볼 때 싱거운 승부가 될 가능성도 있다.

스포츠토토 관계자는 “주중에 벌어지는 K리그 클래식 3경기를 대상으로 축구토토 스페셜 게임이 축구팬을 찾아간다” 며 “스플릿을 앞두고 승점 확보를 위한 치열한 접전이 펼쳐질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최근 전력이나 팀 분위기 등 면밀한 분석이 필요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축구토토 스페셜 41회차는 오는 10월 1일(일) 오후 2시 5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자세한 사항은 스포츠토토 홈페이지 및 공식온라인 발매 사이트인 베트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