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언니네' 송은이X김숙 "반려견·반려묘 자격증 있었으면"

[OSEN=이소담 기자] 개그우먼 송은이와 김숙이 견주 자격증이 있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14일 SBS 러브FM '송은이, 김숙의 언니네 라디오'에서는 '강아지를 학대하는 형을 고발한다'는 사연이 소개됐다.

사연 속 주인공은 형이 강아지를 한 마리 입양해 계속 훈련을 시킨다며 강아지가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안영미는 "개를 키우는 것도 자격증이 있었으면 좋겠다. 자격증을 받고 나서 강아지와 고양이를 키울 수 있게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숙은 "예를 들어 몇시간 짜리 교육프로그램을 이수해서 키웠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고 동감했다.

송은이 역시 "강아지 너무 좋아하는데 언젠가 키우고 싶고 하고 싶다. 강아지도 같은 종이라고 해서 다 똑같은 것도 아니고 성향도 다르다. 견주들이 꼭 목욕을 시켜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하는데, 강아지가 싫어하면 꼭 굳이 안 씻겨도 된다고 하더라. 외출 후에 발만 닦아줘도 된다고 하더라. 본인이 집을 잘 청소하면 된다. 그 정도 감수해야 반려견과 살 자격이 있는 거라고 하더라"고 전했다. / besodam@osen.co.kr

[사진] SB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