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llywood] 제니퍼 로렌스 "남친 대런 아로노프스키, 너무 훌륭하다"

[OSEN=김보라 기자] 영화배우 제니퍼 로렌스(27)가 그녀의 남자친구이자 감독 대런 아로노프스키(48)에 대한 애정을 그러냈다. 두 사람은 최근 영화 ‘마더!’의 배우와 연출자로 호흡을 맞췄다.

제니퍼 로렌스는 11일 오후(현지시각) 엔터테인먼트 투나잇에 출연해 그녀의 남자친구가 최고의 감독인 것보다 남자친구로서 더 훌륭하다고 칭찬했다.

제니퍼 로렌스는 이날 “그는 너무 훌륭하다. 믿기 힘들 정도로 타고난 소질을 지녔다”고 극찬했다.

대런 아로노프스키 감독 또한 제니퍼 로렌스의 연기적 감각을 칭찬하며 화답했다. “그녀는 최고의 연기력을 지니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두 사람의 열애설은 2016년 9월 처음으로 흘러나왔고, 2달 후인 같은 해 11월 대중에 공식적으로 열애를 인정했다.

한편 올해 열리는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갈라 프레젠테이션 부문에 ‘마더!’가 공식 초청됨에 따라 대런 아로노프스키, 제니퍼 로렌스의 방한이 확정됐다. ‘마더!’는 오는 10월 19일 한국 개봉한다./purplish@osen.co.kr

[사진] getty images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채영 "'언니쓰' 단체 카톡방 있다..여전히 연락하고 지내"  (인터뷰②에 이어) 사실 한채영의 연예 활동은 KBS2 예능...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