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힙한선생’ 유라 “연기하며 나의 숨겨진 똘끼 찾았다”

[OSEN=강서정 기자] ‘힙한선생’의 유라가 똘끼 충만한 역할을 연기한 소감을 밝혔다.

유라는 11일 서울 상암동 JTBC 사옥에서 열린 JTBC 웹드라마 ‘힙한선생’(극본 김아로미, 연출 심나연) 제작발표회에서 “김유빈 역할을 맡았는데 영어를 못하지만 비정규직 영어교사다. 공슬기 선생의 노잼 인생에 꿀잼을 불어넣어주는 역할이다”고 소개했다.

이어 “김유빈이 성격이 똘끼가 충만하다. 센언니면서 똘끼 충만하다. 이 역할 하면서 나의 똘기를 찾았다. ‘이런 캐릭터도 해보는구나’라는 생각이 들면서 재미있었다. 나의 또 다른 모습을 발견한 캐릭터였다”고 전했다. /kangsj@osen.co.kr

[사진] 최규한 기자 dreame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독전’ 진서연 “마약 연기? 최대한 실제처럼 하고 싶었다” 이런 배우가 어디에 있다가 나타났을까.개봉 12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