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현대∙기아차 내비게이션, 확 달라진다...대대적 업데이트

[OSEN=강희수 기자] 현대∙기아자동차가 정품 내비게이션을 획기적으로 업데이트 한다. 현대차 관계자들의 말을 빌리면 '스마트폰 수준'의 내비게이션 업데이트가 10일부터 진행 된다. 업데이트는 현대차의 블루멤버스와 기아차의 레드멤버스 사이트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음성인식 서비스의 편의성을 높이고 맛집 등 주요 운전 정보를 추가하면서 폰 커넥티비티 콘텐츠를 강화한다.

목적지 설정 빈도가 높은 '우리집'과 '사무실' 2개 단어에 대해서는 복잡한 절차를 거치지 않고 단어 하나만 말해도 즉시 내비게이션 목적지를 설정해 안내하는 기능을 추가했다. 기존에는 음성으로 목적지를 설정할 경우 '목적지 설정' → ‘지역 설정’ → ‘목적지 검색’ → '목적지 확인' 등 복잡한 단계를 거쳐야 했다. 업데이트 후에는 음성인식 버튼을 누르고 '우리집(또는 사무실)'이라고 말하기만 하면 추가 확인 절차 없이 바로 집(또는 회사)으로 안내를 시작한다.

또 음성인식으로 특정 업체명을 검색할 경우 운전자가 최근에 목적지로 설정했던 결과를 화면 최상단에 표시, 검색 시간을 단축 시킬 수 있도록 했다. 내비게이션에 블루투스로 연결 설정을 해 놓은 휴대폰이 여러 대 있더라도 '블루투스 기기변경'이라는 음성 명령으로 다른 휴대폰으로 연결을 쉽게 변경할 수 있다.


맛집 정보는 맛집 추천 서비스 업체 '식신'과 업무 제휴로 제공 된다. 전국 4,400여개에 달하는 맛집 정보가 이번 업데이트에서 담긴다. 운전자는 별도의 검색 없이 지도상에서 '식신'이 제공하는 맛집 업체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게 된다. 현위치 주변, 목적지 주변, 경로 주변 등 검색으로도 맛집 업체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맛집 정보 외에도 현대∙기아차 서비스센터 및 정비소를 쉽게 찾을 수 있는 ‘정비소 검색’도 추가 됐고 주유소 검색 시 유종, 일반, 셀프, 정유사를 설정할 수 있는 필터도 제공한다.

폰 커넥티비티 콘텐츠의 핵심은 음악이다. 현대∙기아차는 종합 콘텐츠 기업 ‘로엔엔터테인먼트’와 손잡고 미러링크 전용 앱인 ‘멜론 for 현대’를 선보였다. Apple(애플)의 CarPlay(카플레이) 연동 및 미러링크는 이미 제공하고 있다.

‘멜론 for 현대’를 서비스를 통해 운전자는 내비게이션 화면에서 안전하고 편리하게 ‘멜론’의 음원 서비스와 각종 콘텐츠를 즐길 수 있다.

현대∙기아차의 텔레매틱스 서비스인 '블루링크'와 '유보' 사용자에게는 '내 차 위치 공유 서비스' 기능이 추가된다. '내 차 위치 공유 서비스'는 필요 시 내 차의 현재 위치, 목적지, 잔여거리, 도착 잔여 시간 등을 최대 5그룹(한 그룹 당 5명)까지 공유할 수 있는 서비스로 특히 자녀를 픽업해야 하는 학부모나 모임이 잦은 회사원들에게 편리하다.

천지인 키보드 추가, 신규 화이트 지도 테마 추가, 추천 검색어 기능 향상, 하이패스 사용 설정 제공, 미디어 화면 개선 등도 이번 업데이트에서 추가 된다. /100c@osen.co.kr

[사진] 현대∙기아차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정민 "'최고의 한방' 헐레와 나, 닮아서 참 좋았어요" 배우 이정민이 ‘최고의 한방’ 속 헐레에 남다른 애정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