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장태성 품절남 된다..4년 열애 끝 23일 결혼



[OSEN=권지영 기자] 배우 장태성이 품절남 대열에 합류한다.

장태성의 소속사 메이딘 엔터테인먼트 측은 “장태성이 오는 23일 백년가약을 맺는다. 예비신부는 5살 연하의 일반인 여자 친구로 지인의 소개를 통해 만나 4년여의 열애를 거쳐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고 전했다.

이어 소속사 측은 “두 사람은 서로를 향한 사랑과 믿음으로 오랜 연애를 이어왔고 주변의 부러움을 독차지할 정도로 예쁜 사랑을 보여왔다”며 “특히 배우라는 특수한 직업을 지닌 장태성에게 예비신부의 배려와 이해심이 남달랐다. 오랜 연애와 더불어 결혼까지 골인하게 된 데에는 서로에 대한 돈독한 믿음이 결정적인 계기가 되지 않았나 싶다”고 덧붙였다.

또한 결혼을 앞둔 장태성은 "결혼을 해서 가정을 꾸리고 한 집안의 가장이 된다는 생각에 많은 책임감이 느껴진다”며 “영화와 드라마 촬영을 함께 이어오다 보니 결혼 준비에는 부족한 점이 있었지만 평생의 반쪽과 함께 믿음과 사랑을 나누며 씩씩하게 출발하겠다. 축하해주신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장태성은 드라마 ‘학교3’로 데뷔한 후 ‘자매바다’, ‘굿바이 솔로’, ‘경성 스캔들’, ‘바람의 나라’, ‘무신’ 등 수 많은 작품에 출연하며 선 굵은 연기로 찬사를 받아왔다. 최근에는 영화 ‘응징자’, ‘깡철이’, 드라마 ‘전우치’ 등 세 작품을 동시에 촬영하며 바쁜 스케줄을 소화했다.

한편, 두 사람의 결혼식은 오는 23일 명동성당에서 혼인 미사 형식으로 진행된다.

jykwon@osen.co.kr
<사진>달빛스쿠터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