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류현진, 23일 LAA전 등판 예정…오타니와 맞대결?

[OSEN=이상학 기자] 류현진과 오타니 쇼헤이의 투타 맞대결이 이뤄질까.

LA 다저스 전문 매체 '트루블루 LA' 에릭 스테판은 20일(이하 한국시간) 류현진이 23일 LA 에인절스와 메이저리그 시범경기에 던질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에인절스 일본인 선수 오타니와 투타 맞대결 성사 여부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류현진은 시범경기에서 고전하고 있다. 지난 12일 콜로라도 로키스전에서 2⅔이닝 2피안타(1피홈런) 2볼넷 2탈삼진 4실점으로 흔들렸고, 18일 시카고 화이트삭스전에서 3이닝 7피안타 2볼넷 2탈삼진 5실점으로 뭇매를 맞았다. 2경기 평균자책점 14.29.

5선발로 개막 로테이션이 확정된 류현진은 커브, 투심 패스트볼을 집중 연마 중이다. 제구가 썩 좋지 않아 고전했지만 결과보다 시즌 준비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내달 3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 시즌 첫 등판을 앞두고 컨디션을 끌어올려야 한다.


에인절스에는 투타겸업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오타니가 있다. 오타니는 상황이 매우 안 좋다. 투수로 2경기에 나섰지만 2⅔이닝 9실점으로 뭇매를 맞았다. 타자로도 9경기 24타수 2안타 타율 8푼3리 1타점 3볼넷 9삼진으로 깊은 침묵에 빠져있다.

23일 다저스전까지 오타니가 마이너리그로 내려가지 않는다면 류현진과 맞대결이 성사될 수 있다. 류현진이 에인절스와 오타니를 상대로 컨디션을 끌어올릴 수 있을지 지켜볼 일이다. /waw@osen.co.kr

[사진] 류현진-오타니.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③] '황금빛' 서은수 "연기력 논란 반성...댓글 울면서 봤다" 서은수가 드라마 초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서은수는 19일 서울 강남구...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